> 프로그램 > 올해의 초점 > 작품정보

      올해의 초점      

오, 사랑

감독
김응수
작품정보
2018 | 75min 15sec | 컬러+흑백 | DCP | 자막없음

 

상영시간표

상영일 상영시간 상영관 부가정보
2019.03.26(화) 19:00 롯데시네마 홍대입구 1관
2019.03.28(목) 15:00 롯데시네마 홍대입구 1관

 

시놉시스

J는 소도시에서 작은 컴퓨터 가게를 운영하는 중년이다. 어느 오월의 어버이날, 그는 특이한 체험을 한다. 버스 옆자리에 탄 남자의 가슴에 달린 노란 카네이션을 본 것이다. 빨간 카네이션이 아니라 노란 카네이션. 그 남자의 정체에 대한 의문과 함께, 그 꽃은 여행 내내 그에게서 잊고 싶은 기억을 떠올린다. 그 꽃은 그를 자꾸만 불편하게 한다. 보도로만 접했던 세월호의 비극이 다시 떠오르는 것이다. 더욱 놀란 것은 자신도 모르게 눈물을 흘린 것이다. ‘나와 그 남자가 무슨 관계가 있단 말인가.’ 여행에서 돌아온 그는 그 남자에 대한 이미지가 잊히지 않아 자신의 가게에 노란 리본을 붙인다. 떼지 않으면 거래를 끊겠다는 사람도 있었지만, 그는 떼지 않는다.
어느 날, 그는 아들과 함께 추모의 숲과 비극의 현장을 방문한다. 인적은 없고 희생자들을 기억하는 리본과 사진, 글이 보인다. 그는 그 곳에 아들과 서서 자신에게 묻는다. ‘해가 여러 번 바뀌었어도, 잊은 것 같은데도 그 비극이 잊히지 않는 이유는 무엇일까. 정치가 그 남자의 고통을 외면할 때, 나약한 자신은 같은 공기를 마시는 한 인간으로서 무엇을 할 수 있을까.’

 

연출의도

팟케스트나 뉴스 앵커가 나 대신 분개하고 울어주는 사회.

 

감독소개

김응수
충주에서 태어나 서울대에서 심리학을 공부하고, 1996년 <시간은 오래 지속된다>, 2002년 <욕망>, 2005년 <달려라 장미> 등의 극영화를 연출하고, 2006년 극과 다큐의 경계를 탐험하는 <천상고원>을 만들며 영화의 양방향과 경계 허물기를 추구하였다. 2008년 <과거는 낯선 나라다>(다큐), 2010년 <물의 기원>(극), 2012년 <아버지 없는 삶>(에세이), 2014년 <물속의 도시>(다큐), 2016년 <옥주기행> (다큐), 2017년 <우경>(극) 등은 그런 탐험의 결과물이다.
<시간은 오래 지속된다>(1997)
<욕망>(2002)
<달려라 장미>(2005)
<천상고원>(2006)
<과거는 낯선 나라다>(2008)
<물의 기원>(2010)
<아버지 없는 삶>(2012)
<물속의 도시>(2014)
<옥주기행>(2016)
<우경>(2017)
<초현실>(2018)
<오, 사랑>(2018)
<산나리)(2018)

 

제작진
제작     김응수 
촬영     김응수  전호식 
편집     김백준 
수퍼바이징 프로듀서     박기웅 

 

상영이력
없음